“단기간 살빼기”와 “굶어서 살빼기”는 바보짓이라는 이유는?

단기간 살빼기와 굶어서 살빼기는 바보짓이라고 하는 이유를 아시나요?

단기간에 살빼기를 원하시는 분들이 많으시죠. 휴가철이 다가오니까 예쁜 몸을 만들어 해수욕장에서 선탠을 하려고 하려는 계획이지요.

그래서 체계적이고 건강한 다이어트 보다는 단시간에 뺄 수 있는 굶어서 살을 빼려고 합니다.

그런데 다이어트가 괴로운 근본적인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인간을 포함한 모든 동물들은 원래 최대한 덜 움직이고 맛있는 걸 많이 먹는 것을 본능적으로 선호합니다. 그런데 혀와 배부름에서 오는 행복을 어느 날 갑자기 포기하는 것도 모자라, 최대한 많이 움직이기까지 해야 하는 다이어트가 최소 몇 개월씩 지속되어야 한다는 것이 얼마나 스트레스가 심할까요?

게다가 요요 현상이 오지 않게 평생에 걸쳐 관리까지 해야 하기 때문에 단기적으로는 가능하더라도 평생 지속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에 가까운 일입니다.

fatfat

일반인을 갑자기 대회 준비하는 운동 선수처럼 굴리면 안되는 근본적인 이유인데. 단순히 배고프고, 귀찮고, 짜증나는 정도가 아니라 극심한 스트레스와 피로 때문에 되려 없던 병에 걸릴 수도 있습니다.

선수라면 휴식 스케쥴도 엄연히 일의 일부라 자유롭게 조절하지만 대부분 일반인이라면 최상의 휴식을 통한 컨디션 조절은 커녕 밤샘 안하고 제때 잠이라도 자면 다행인 현실에 놓여있죠.

그래서 금주, 금연보다도 더 괴로운 것이 다이어트라고 합니다. 술, 담배는 자유롭게 할 수 있는 기호품이지만, 음식은 주기적으로 입에 넣어주기는 해야 하기에 매번 바로 눈앞에서 식욕을 자극하기 때문입니다.

짧은 기간에 체중을 감량하면 꼭 돌아오는 것이 요요현상입니다. 그리고 얼굴이 폭싹 늙어보이죠. 누가 보더라도 이렇게 살을 빼면 건강하지 않습니다.

28
폭싹 늙은 정준하

그래서 단기간에 살을 빼거나 굶어서 살을 빼지 않고 건강하게 꾸준히 살을 빼려면 공복의 고통을 줄여주는 ‘먹으면서 살을 빼는 방법’이 도움이 됩니다.

살을 빼려고 무조건 굶으려고 한다면 몸이 분명히 아파지게 됩니다.

특히 몸의 단백질 결핍이 문제가 됩니다. 사실 근육, 피부, 뼈, 머리카락 등 인체를 구성하는 기본 성분인 단백질 공급이 줄어들면 우리 몸은 부족한 만큼의 단백질을 근육에서 꺼내 쓰기 때문에 근 손실이 생길 수 있습니다. 근 손실이란 근육을 에너지로 쓴다는 것입니다.

좀 끔찍하게 들리나요?

문제는 그렇게 근육이 없어지면 그 자리에 지방이 생길 확률이 높다는 것입니다. 운동선수들이 운동 전 탄수화물을 충분히 섭취하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 입니다. 보디빌더들은 하루에 적은 양의 음식을 여러 번 나눠 먹으면서 영양을 근육에 공급해야 합니다.

결론은 단기간 살을 빼거나 굶어서 살을 빼는 방법은 금방 요요현상이 오고 정신적으로나 육체적으로 건강하지 못하다는 것입니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