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의 약을 똑똑하게 먹는 방법

안전상비의약품

편의점에서 판매중인 ‘안전상비의약품’은 약국 외 판매가 허용된 의약품으로 약국이 문을 닫는 공휴일이나 야간에 간단한 의약품을 구입할 수 있도록 만들어졌습니다.

Photo by Alexander Dummer on Pexels.com

1. 편리하다.

언제 어디서든 편의점에서 바로 약을 구매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2. 위험하다!

전문적인 복약 지도가 불가능한 비전문가에게 구매하는 만큼 그에 대한 부작용도 무시할 수 없습니다.

제도 도입 시점부터 현재까지 끊임없이 안전상비의약품에 대한 찬반 논쟁이 있는 만큼 현재 판매중인 의약품의 주요 성분 별 효능과 각 주의사항은 무엇인지 아는 것이 중요합니다.

진통제

편의점에서 판매되는 진통제에는 진통 및 해열효고가 뛰어난 아세트아미노펜이라는 성분이 들어가는데 이 성분은 간에서 해독되는 알코올과 만날 때 문제가 됩니다. 평소 술을 자주 마시는 사람이나 숙취로 인한 두통제거를 위해 진통제를 먹는 것은 독성작용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파스

파스의 후끈한 느낌이 들도록 하여 온열효과를 만드는 노닐산바닐아미드 성분은 화학적 화상이나 빨개짐이나 가려움증 등을 야기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때문에 파스 위에 붕대를 감싸거나 한 곳에 장기간 붙이는 것은 약물 성분이 온몸으로 과돟게 흡입돼 조심해야 합니다. 또한 파스를 더운날이나 사우나 후에 붙이는 것도 삼가는 것이 좋습니다.

종합감기약

기관지 이완효과가 있는 클로르페니라민 성분은 콧물 감기에 효과가 있습니다. 그러나 클로르페니라민은 항콜린작용에 의해 안압이 높아져 녹내장이 악화될 수 있으므로 녹내장 환자에게는 투여하지 않습니다. 또한 전립선 환자, 천식이나 만성폐질환을 가진 환자는 주의하여 복용해야 합니다.

소화제

이담제(담즙 분비와 배출을 촉진)역할을 하는 우루소데옥시콜산 성분은 배설을 증가시키고 소화액의 분비를 촉진시킵니다. 그러나 우루소데옥시콜산은 위염이나 위궤양을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에 임산부는 전문가와 상담한 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편의점에서 판매되는 약이 부작용을 유발할 수 있다는 사실을 부정할 수 없지만 약에 대해 조금만 관심을 가지고 포장에 들어간 복용지침만 잘 확인한다면 더 안전하게 복용할 수 있습니다.